건설/부동산

DL이앤씨, 올해 1만 9200여 세대 공급

URL복사

DL이앤씨(DL E&C)는 올해 전국 주요도시에서 1만 9293세대(전체공급물량 기준)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 472세대와 e편한세상 영종국제도시 센텀베뉴 1409세대를 시작으로 e편한세상 거제 유로스카이(1,113세대), 의정부 발곡공원(650세대), 고덕 강일(593세대), 인천 검단(419세대), 안양 냉천(1,630세대) 등이 예정되어 있다.

 

DL이앤씨는 경기도 가평군 일원의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과 인천 영종국제도시 A28블록의 ‘e편한세상 영종국제도시 센텀베뉴’ 공급을 앞두고 있다. ‘e편한세상 가평 퍼스트원’은 지하 3층~지상 최고 27층 4개동, 전용면적 59~84㎡ 총 472가구 규모이며, ‘e편한세상 영종국제도시 센텀베뉴’는 지하 2층~지상 29층 16개동, 전용면적 84, 98㎡ 총 1,409가구 규모다.


두 단지 모두 리뉴얼을 통해 새롭게 거듭난 e편한세상의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차별화된 설계인 C2 하우스가 지역 내 첫 적용될 예정이다. 가평은 특히 수도권에서 희소성 높은 비규제지역으로 청약, 대출, 세금 등 규제에서 비교적 자유로운 것이 이점이고, 영종국제도시는 2025년 완공 예정인 제3연륙교를 통해 청라, 송도국제도시 생활권을 함께 누리며 보다 합리적인 분양가로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다는 데 이점이 있다.

 

이어서 2월에는 거제시 유일한 계획도시로 높은 기대감을 이어가고 있는 빅아일랜드에서 ‘e편한세상 거제 유로스카이’를 분양할 계획이다. 지하 1층~지상 34층, 8개 동, 총 1,113세대 규모다. 지난 2019년 완판한 'e편한세상 거제 유로아일랜드'와 함께 2000여 세대의 ‘e편한세상’ 브랜드타운을 형성할 예정이다.


독서실, 개인오피스, 실내놀이터, 북카페/작은도서관, 사우나, 실내골프연습장, 노천탕, 스카이라운지 등 고품격 커뮤니티 시설을 도입하는 것은 물론, 오픈형 발코니 설계(일부 세대)를 도입해 바다 조망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DL이앤씨는 e편한세상의 우수한 상품성과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1만 6227를 성공적으로 분양했다. 김포시 마송지구의 ‘e편한세상 김포 어반베뉴’는 계약 6일 만에 전 세대가 주인을 찾았다. 분양에 어려움이 예상됐던 ‘e편한세상 남양뉴타운’ 또한 비대면 컨텐츠 위주의 지역 맞춤형 마케팅을 바탕으로 무순위 청약에서 최고 196.3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세대가 단기간에 완판됐다.


이 밖에도 ‘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는 순천시 역대 최다 청약 접수 건수인 2만1920건의 청약 통장이 접수되며 완판을 기록해 e편한세상에 대한 소비자들의 높은 신뢰를 다시금 확인케 했다.

 

e편한세상은 기본적인 가치에서 한발 더 나아가, 시대가 요구하는 가장 이상적인 주거 문화를 선보이고자 대대적인 브랜드 리뉴얼을 지난해 진행하였다.  더불어 리뉴얼을 통해 한층 진화된 e편한세상의 주거 철학과 기술력을 담은 브랜드 경험 공간인 ‘드림하우스’를 공개하며 주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최고의 삶을 선사하겠다는 브랜드 가치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신축년에도 고품격 주거공간을 선보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