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핀테크 기업 코나아이, 블록체인 플랫폼 ‘코나체인(Kona Chain)’ 서비스 정식 출시

URL복사

핀테크 기업 코나아이(대표 조정일)가 지역화폐 플랫폼에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투표 및 여론조사 서비스를 접목한다.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인 ‘코나체인(Kona Chain)’ 서비스를 정식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코나체인은 ▲서비스형 블록체인(BaaS: Blockchain-as-a-Service) ▲분산형 애플리케이션 (Dapp: Decentralized Application)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이다. 리눅스재단의 하이퍼레저 패브릭 기반으로 기업의 다양한 요구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으며 비즈니스 맞춤형 API를 제공하여 신속하고 편리한 블록체인 서비스 구축을 제공한다. 또한 분산형 애플리케이션 기술을 적용하여 데이터 위변조가 불가능해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투표,  평가, 설문 및 여론조사를 진행할 수 있다.

 

코나아이는 코나체인 플랫폼을 우선 지역화폐 플랫폼에 연계하여 지자체에서 수행하는 각종 여론조사및 모바일 투표 등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코나체인 설문조사(여론조사) 서비스를 활용하면 모든 결과값이 블록체인 위에 기록되어 수정 및 삭제를 할 수 없고 모든 참여자가 결과를 확인할 수 있어 결과에 대한 투명성과 보안성이 보장된다. 특히 기존의 지역화폐 플랫폼에 바로 적용할 수 있어 구축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참여자의 개인정보가 암호화돼 개인정보 노출에 대한 걱정 없이 자유롭게 안건을 설정하여 다양한 투표 및 조사를 진행할 수 있다. 참여 독려를 위해 리워드 역시 설정할 수 있으며, 보상으로 받은 리워드는 지역화폐 플랫폼을 통해 적절하게 사용할 수 있다.

 

코나아이는 이외에도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맞춤형 의료 콘텐츠를 제공하고 병원 예약 및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헬스케어 플랫폼과 지역 택시를 안전하게 이용하고 지역화폐로 간편하게 요금을 결제할 수 있는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모바일 기반 전자증명서 유통서비스 플랫폼 등 지역사회에 밀접한 플랫폼을 개발하여 상반기에 출시할 계획이다.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는 “코나아이는 지역화폐 플랫폼에 지역 쇼핑몰, 배달앱, 기부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연계하여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화폐 플랫폼 이용자들에게 실생활에 유용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여 지역화폐 플랫폼이 단순 결제 기능을 넘어 지역사회 소통채널로 발전하고 이를 통해 새로운 공동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