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이지스체인, 블록체인 기반 통번역 거래 플랫폼 특허 취득

중개인 없는 통번역 거래를 통하여 모든 참여자 이익 극대화

URL복사

이지스체인(대표이사 박근덕 서울외대 교수)은 지난 2월 3일, 특허청으로부터 ‘분산원장 네트워크 기반의 통번역 거래 방법 및 이를 위한 통번역 거래 시스템’에 관한 특허(등록번호:10-2214192)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기존의 통번역 거래는 사업자가 통번역사를 모집 및 관리하고 클라이언트는 사업자에게 통번역 용역을 의뢰하는 전형적인 중앙화된 시스템으로서 통번역사의 허위 경력 및 통번역 품질 저하, 계약 불이행에 따른 금전적 손실 등의 한계점이 있다.


본 특허 기술은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계약을 활용하여 중개인 없는 통번역 거래를 구현함으로서 중개 수수료를 절감하고 계약 불이행에 따른 통번역사 및 클라이언트의 금전적인 손실을 방지한다. 또한 통번역사 경력의 신뢰도를 제고하고 통번역사 및 클라이언트의 평판에 대한 객관성을 보장함으로서 탈중앙화 통번역 거래의 품질을 향상시킨다.


블록체인 기반 통번역 거래 시스템은 스마트 계약과 연계된 가상자산(암호화폐)을 사용하여 거래 대금 및 위약금 등을 일정한 조건에 따라 통번역사 및 클라이언트에게 자동으로 지급할 수 있고 플랫폼 사업자, 통번역사, 클라이언트 등 모든 참여자의 이익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보상 체계를 마련할 수 있다.


이번 특허 기술을 개발한 박근덕 대표는 “국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대다수의 통번역사는 프리랜서이고, 이들과 클라이언트를 연결하여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 탈중앙화 플랫폼은 프로토콜 경제의 모범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