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핀테크 기업 코나아이, 횡성군 지역화폐 '횡성사랑카드' 발행

'보안성 뛰어난 충전식 선불 IC카드로 발급'

URL복사

핀테크 기업 코나아이는 횡성군 카드형 지역사랑상품권 ‘횡성사랑카드’를 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횡성사랑카드는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매출 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횡성군이 발행하는 모바일 기반 충전식 선불카드형 지역화폐다. 만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발급가능하며,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한 지역 내 모든 점포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단, 유흥업소, 사행성 업소, 본사가 횡성군 외 소재지인 법인사업자의 직영점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횡성사랑카드는 1인당 월 사용한도 50만원 내에서 사용금액의 최대 10%를 캐시백 형태로 지급받을 수 있다. 또한 소득공제 신청 시 소득공제 30%(전통시장 40%) 혜택도 주어진다.

 

횡성사랑카드는 국제표준(EMV)기반의 보안성을 지닌 IC카드형으로 발급되어 결제 편의성이 높을뿐만 아니라 보안성도 뛰어나 위변조에 대한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횡성군은 향후 복지포인트 및 농어민수당 등 각종 정책발행을 횡성사랑카드로 지급하고, 특별할인가맹점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혜택과 홍보활동을 통해 횡성사랑카드의 성공적인 안착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횡성사랑카드 출시를 기념해 10% 캐시백을 출시일부터 한시적으로 제공하며, 4월 30일까지 횡성사랑카드로 결제한 군민들을 대상으로 총 1000만원 상당의 금액을 충전해주는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사용 5만원당 응모권 1매가 부여되며, 당첨자 추첨은 오는 5월에 진행될 예정이다.

 

횡성사랑카드는 ‘그리고(지역화폐)’ 모바일 앱에서 카드 발급 신청과 충전을 할 수 있으며, 관내 농협, 축협, 산림조합, 신협, 새마을금고 등 오프라인 판매 대행점에서도 카드 발급과 충전이 가능하다.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는 “강릉, 태백, 영월, 인제, 동해, 고성, 삼척에 이어 횡성 지역 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운영하게 되어 기쁘다”며 “국제규격의 신뢰성 높은 플랫폼을 기반으로 지역화폐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향후 결제, 충전 기능 외에도 기부서비스와 같은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연계해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지역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나아이는 전국 57여개 지자체의 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2020년 기준 약 7조 5천여억원의 결제액을 달성했다. 코나아이는 2021년 들어 부산시, 밀양시 등의 지자체의 카드형 지역화폐 운영대행 우선협상자로 선정되고, 서울시 강동구 지역화폐 운영대행사로 선정되는 등 지역화폐 플랫폼 운영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