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우리은행, 기술보증기금과 한국판 뉴딜 혁신성장 금융지원 협약 체결

뉴딜기업 육성 위해 특별출연 협약
보증료 우대 등 4000억원 규모 금융지원

URL복사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한국판 뉴딜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강화를 위해 기술보증기금과 ‘한국판 뉴딜기업 혁신성장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우리은행과 기술보증기금의 협업을 통해 뉴딜사업 영위 기업에 우대금융을 지원하고, 기술력이 있는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우리은행은 특별출연금 및 보증료지원금을 기술보증기금에 출연하고, 이를 바탕으로 ▲보증비율 상향(85%→100%), ▲보증료 지원(0.3%p, 최대 3년간), ▲기보보증료 감면(0.2%p, 최대 3년간) 등 우대 정책을 통해 3년간 약 4000억원 규모의 보증서 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 대상은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사회안전망 강화, ▲지역균형 뉴딜, ▲기타 기술력을 갖춘 기업 등 총 5개 분야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우리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함께 기술력 있는 중소기업에 혁신성장을 위한 금융자금을 지원해 성공적인 한국판 뉴딜 육성에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