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한화자산운용, “한화ARIRANG고배당주ETF” 배당 수익률 약 4.59% 분배금 지급

국내 상장 기업 배당금 상향 추세로 고배당주 ETF 투자 전망 밝아

URL복사

‘한화ARIRANG고배당주ETF’는 4월 28일 장 종료 후 주당 590원의 분배금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배당 수익률은 약 4.59% 수준이다.  분배금은 28일까지 매수체결분에 대하여 5월초에 지급된다. 2016년이후 매해 3.5% 이상의 분배수익을 지급했고 2019년 주당 4.3%, 2020년에는 5.21%의 주당 분배율을 기록했다.



한화ARIRANG고배당주ETF’는 순자산총액 1,780억원으로 국내 고배당주 ETF 중 가장 큰 규모다. 이 ETF는 시가총액 상위 200 종목 중 예상 수익률이 상위 30위 이내의 고배당 종목들을 선별하여 투자하는데 과거 배당 수익률이 아닌 미래 예상 배당수익률에 포커스를 맞춘 것이 특징적이다.


한화ARIRANG고배당주ETF’의 올 1분기 일 평균 거래량은 108,254주이고 일 평균 거래 대금은 약 12억원 이다. 최근 6개월 누적 수익률 34.47%, 1년 49.67%를 기록했다. 주요 투자 업종은 금융, 소재, 통신서비스, 에너지, 필수소비재 등이다. 


고배당주 ETF를 장기간 보유 시 매년 약 4~5%의 인컴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이는 정기예금 금리 대비 약 4배 수준에 달한다. 추가적으로 주가 상승에 따른 시세 차익도 얻을 수 있다.


올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배당금 총액은 모두 전년의 대비 약 60.3%를 초과했다. 연기금의 스튜어드십코드 강화와 기업 사회책임 역할 강조, 주주 친화정책 등 이슈에 따라 국내 기업들의 배당금은 상향되는 추세이기 때문에 높은 수준의 배당성향을 유지할 것으로 예측된다.


남용수 한화자산운용 ETF운용 팀장은 고배당 “한화ARIRANG고배당주 ETF는 매년 높은 수준의 배당이 기대되는 종목들로 포트폴리오를 지속적으로 리밸런싱하고 있다”며, “백신 접종으로 코로나19 종식이 가까워짐에 따라 금융·소비·에너지 등 가치주가 새로운 주도주로 부상한다면 고배당주를 통해 배당수익과 함께 높은 자본이익까지 기대할 수 있다” 라고 덧붙였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