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한국부동산원 사내벤처 비앤써(Be Answer), '부동산 혁신기업으로 발돋움하다'

URL복사

한국부동산원(원장 손태락)은 사내벤처 ‘비앤써(Be answer)’가 수익 사업화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비앤써(Be Answer)’는 한국부동산원 제2기 사내벤처로, 지난 3월 분사창업(Spin-off)에 성공한 데 이어 부동산거래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와 업무계약을 체결했다.


비앤써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9년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에 선정된 바 있으며, 부동산거래위험 자동 분석 시스템 ICU(아이쿠)를 개발해 특허를 취득하는 등 사업성을 인정받았다.

 

한국부동산원은 창업 공간 제공, 사업화 자금 지원, 전문가 멘토링 등 비앤써의 사업화 성공을 적극 지원했다.


비앤써는 이번 계약을 통해 거래위험 진단, 부동산 데이터 분석, 원스탑 공부 발급 서비스 등을 다방에 제공하여, 부동산 소비자가 부동산 사기, 불합리한 거래 등의 위험 없이 부동산 거래를 할 수 있는 안전한 플랫폼 환경을 구축해나갈 계획이다.

 

특히, 부동산 거래사고 등 사회적 현안을 해결할 수 있다는 점에서 새로운 방식의 사회적가치실현 모델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부동산원 양기돈 부원장은 “우리 원이 지속적으로 육성·지원해온 사내벤처가 사업화 성공이라는 결실을 얻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원은 혁신 창업 생태계 조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가치 실현의 모범적 사례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