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올바른 디지털자산 투자 방법,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유튜브 채널 개설

이해붕 센터장이 제시하는 디지털자산 인사이트, 온라인 세미나 등 제공

두나무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센터장 이해붕)는 건강한 디지털자산 투자문화 조성과 투자자 보호를 위해 공식 유튜브 채널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_official’을 개설했다고 11일 밝혔다.

 


2021년 12월 공식 홈페이지를 개설하며 ▲투자자 보호 ▲디지털자산 교육 ▲업비트케어(투자자를 위한 심리·법률 상담) 서비스를 지원해 온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는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자산 업계의 정보 비대칭성을 해소하기 위해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We build trust’라는 슬로건을 내세운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유튜브 채널은 디지털자산 업계의 신뢰 회복을 위해 다양한 팩트를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한다. 투자자는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유튜브 채널에서 디지털자산 시장의 인사이트를 공유 받고, 온라인 세미나 등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특히 이해붕 센터장이 출연하는 ‘투보센 Peterzen의 인사이트 캐치’는 투자자가 주목할 만한 디지털자산 인사이트를 다룬다.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가 공개한 첫 콘텐츠는 ‘루미스-질리브랜드(Lummis-Gillibrand) 법안 완벽정리’로, 투자자는 11분짜리 영상을 통해 해당 법안을 쉽게 이해할 수 있다.

 

2022년 가장 주목해야 할 법안으로 꼽히는 루미스-질리브랜드 법안은 미국 상원 은행위원회의 신시아 루미스 의원과 미국 상원 농업위원회의 키어스틴 질리브랜드 의원이 공동 발의한 법안이다. 디지털 법안에 관한 규제, 소비자 보호를 위한 기본 체계를 창설하고자 하는 최초의 포괄적인 법안이기도 하다.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유튜브 채널은 향후 다양한 디지털자산 이슈를 쉽고 정확하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측은 “유튜브 채널은 두나무의 투자자 보호 철학, ESG 활동과 궤를 같이한다”며 “센터는 올바르고 건전한 디지털자산 시장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과 투자를 펼쳐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두나무는 디지털자산 시장의 건강한 성장과 투자자 보호를 위해 2021년 12월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를 출범했다.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는 백서 국문 번역 사업, 대학생 서포터즈 활동 등을 통해 투자자 보호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는 오는 8월 22일까지 대학생 서포터즈 ‘업투(Up! Too)’ 1기 참가자를 모집한다. 자세한 내용은 업비트 투자자보호센터 공식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