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토스뱅크, 국내 최초 '체크카드 주식캐시백' 프로모션 시행

토스뱅크(대표이사 홍민택)가 이달 24일부터 국내 최초로 ‘체크카드 주식캐시백’ 프로모션을 시행한다. 토스뱅크 체크카드와 토스증권 계좌를 보유한 고객이라면 기존 ‘체크카드 캐시백’ 또는 이번에 진행되는 ‘주식캐시백’ 프로모션에 참여해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주식캐시백’ 프로모션 참여 고객은 토스뱅크 체크카드로 국내외 모든 가맹점에서 5000원 이상 결제할 때마다 100원 상당의 ‘해외주식 및 ETF’를 즉시 지급받는다. 또, 가맹점 중복 적용 제한도 없어서 고객은 5000원 이상 결제하는 모든 건에 대해 매번 주식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여기에 전월 실적 조건 제한까지 없어서 체크카드를 신규로 발급 받고 즉시 프로모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지급된 주식은 고객의 토스증권 계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단, 5000원 미만 결제 건은 1% 현금캐시백 혜택이 적용되며, 카드 결제 즉시 고객의 토스뱅크 계좌로 입금된다.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들은 대표적인 미국주식 애플, 테슬라, 아마존, 엔비디아 등 미국의 우량 기업과 ETF를 포함한 30개 종목의 주주가 될 수 있다. 이 종목들 중에서 고객이 희망하는 3종목을 지정하면, 체크카드를 결제할 때마다 지정한 종목 중 랜덤으로 1개 종목의 소수점 주식이 지급된다. 희망 종목은 언제든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다. 단, 종목을 지정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인기 종목이 선택된다.

토스뱅크는 ‘체크카드 주식캐시백’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에게 '소비가 곧바로 투자로 이어지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특히, 이번 프로모션은 평소 해외주식 투자에 관심이 많았던 고객들에게 투자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고, 보다 쉽고 간편하게 해외 우량 기업에 투자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프로모션 기간은 11월 24일부터 내년 2월 말일까지다. 이  기간 동안 고객은 기존 ‘체크카드 캐시백’ 혜택을 그대로 받거나 또는 ‘주식캐시백’ 프로모션에 참여할 수 있다. ‘주식캐시백’ 프로모션 참여를 취소하면 기존 ‘체크카드 캐시백’ 혜택이 적용된다. 단, ‘주식캐시백’ 프로모션을 취소한 경우 재신청은 불가능하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토스뱅크와 토스증권 양 사에서 선보인 ‘체크카드 즉시 캐시백’과 ‘실시간 해외주식 소수점 거래’ 서비스가 만나 ‘주식캐시백’이라는 새로운 차원의 고객 서비스로 탄생했다”며, “앞으로도 고객관점에서 고민하고 다양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선보여 금융에 대한 고객 경험을 바꿔나가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