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카카오뱅크, '간편 세금 조회·신고 서비스' 이용 고객 50만 명 돌파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 Daniel)는 '간편 세금 조회·신고 서비스'의 이용 고객이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신고 기간에 맞춰 '세금 신고 안내'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고객 편의 기능도 강화한다.


카카오뱅크 '간편 세금 조회·신고 서비스'는 종합소득세 및 부가가치세 등 개인사업자가 어렵게 느끼는 세무 신고를 간편하고 빠르게 해결할 수 있는 서비스로, 널리소프트가 운영하는 세금 조회서비스 '쎔(SSEM)'을 카카오뱅크 앱에서 이용할 수 있는 형태로 제공된다.

높은 편리성과 경쟁력 있는 가격을 바탕으로 지난해 1월 출시한 이후 1년 여만에 이용 고객수 50만 명을 넘어섰다. 별도 앱 설치 없이 카카오뱅크 앱 내 '종합소득세/부가가치세 조회하기' 페이지에서 몇 번의 클릭만으로 이용 가능하며, 세금 신고 비용은 건당 3만 3천 원이다. 세금 조회 서비스는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는 이번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신고 역시 카카오뱅크 앱에서 간편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종합소득세 조회·신고하기' 페이지를 열었다. 카카오뱅크 개인사업자 통장 또는 입출금 통장 보유 고객이라면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지난해 5월 종합소득세 신고 기간에만 약 30만 명의 고객이 카카오뱅크 '간편 세금 조회·신고 서비스'를 이용했다. 같은 기간 동안 월별 세금 신고 건수는 서비스를 출시한 23년 1월 부가가치세 신고 기간 대비 3배 이상 증가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보였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10일부터 종합소득세 신고 대상 고객에게 '세금 신고 안내' 서비스도 제공한다. 5월 종합소득세, 1·7월 부가가치세 신고 기간에 맞춰 신고할 세금의 종류, 신고 대상, 신고 기간, 기한 후 신고 방안 등 관련 내용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간편 세금 조회·신고 서비스' 고객에게 자동 발송한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