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NH농협은행,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4년 블록체인 민간분야 집중·확산사업' 사업자 선정

토큰증권 발행에 필요한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사업 수행

NH농협은행(은행장 이석용)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하 KISA)에서 공고한 '2024년 블록체인 민간분야 집중·확산사업'의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2024년 블록체인 민간분야 집중·확산사업'은 생활과 밀접한 영역에서 블록체인 활용이 본격화될 수 있도록 기술 파급력이 높은 사업을 발굴하여 추진하고자 과기부에서 지원하는 사업이다. KISA가 전담하고, NH농협은행(주관기업)은 비디젠(참여기업)과 함께 컨소시엄으로 사업을 수행한다.

농협은행 컨소시엄은 토큰증권 발행 플랫폼을 구축하고, 해당 플랫폼에서 조각투자사업자들이 토큰증권을 발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한다.

또한, 본 플랫폼은 금융위원회의 '토큰증권 발행·유통 규율체계 정비방안(STO 가이드라인)'을 준수해 바로 상용화할 수 있는 수준의 토큰증권 발행 플랫폼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과기부 및 KISA 사업에 선정되어 선제적으로 토큰증권 발행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며, “토큰증권 관련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해 생태계 형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