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영상

VVR, 몸으로 기억하는 체험형 ‘찾아가는 VR 안전교육’ 진행

연령과 상황에 맞는 최적의 안전 콘텐츠 제공

VR 안전교육 선두기업 VVR이 VR 안전교육을 알리는 ‘고객맞춤 4색 VR 안전교육 캠페인’을 시작했다.


▲ 찾아가는 VR 안전교육 서비스


고객별로 맞춤 VR 안전교육을 컨설팅 해주는 이번 캠페인은 4월 15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이 기간 동안 상담을 받는 모든 고객에게 장비 렌탈 5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4색 안전교육 VR캠페인은 초등학교 저학년용을 대상으로 만든 미니특공대 안전교육 VR, 재난상황 별 대처상황을 익힐 수 있는 코인 스튜디오의 안전체험관 VR, 산업 현장의 안전을 위해 제작된 엠라인의 세이프라인 VR과 기업 및 단체에서 활용할 수 있는 일일 안전교육 VR 상품으로 구성되어 있다. 

VVR 목영훈 대표는 “미국의 교육학자 에드가 데일(Edgar Dale)의 ‘학습의 원추’ 이론에 따르면, 읽은 것은 10%, 들은 것은 20%, 본 것은 30%를 기억하지만, ‘말하고 실제로 행동한 것’은 90%를 기억한다며, VR을 통해 재난 상황을 직접 경험하고 대처 방법을 몸으로 익힌 경험이 위기 상황에서 우리의 생명을 안전하게 지켜줄 가장 효과적인 교육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