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p2p금융플렛폼

데일리펀딩, ‘엘포인트에서 P2P투자’…간편투자 대중화 나서

종합P2P 금융 기업 데일리펀딩이 지난 7일 업계 최초로 롯데그룹의 통합 멤버십인 엘포인트(L.POINT)와 손 잡고 P2P투자 서비스를 선보였다.



엘포인트는 50여개 그룹 및 외부 제휴사를 결합한 롯데그룹의 통합 멤버십으로 다양한 금융기관과 제휴해 엘포인트를 연계한 금융상품을 출시하는 등 서비스를 확장해왔다. 엘포인트의 P2P투자 파트너사가 된 데일리펀딩은 롯데그룹의 회원 인프라를 활용해 소액 간편투자 대중화에 앞장설 계획이다.


데일리펀딩은 이번 제휴를 통해 엘포인트에서만 단독으로 투자할 수 있는 회원 전용 아파트(주택) 담보 상품을 출시한다. 연 9~12%의 높은 수익률과 담보 상품의 안정성으로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데일리펀딩은 엘포인트로 P2P투자를 처음 시작하는 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마련했다. 엘포인트를 통해 데일리펀딩에 가입한 고객에게 엘포인트(3000p)를 증정하며 100만원 이상 투자한 고객에게는 첫 투자에 한해 투자 리워드(100만원 당 1만p)를 제공한다.


데일리펀딩은 선정산(SCF), 매출채권 담보, 부동산 상품 등 다양한 투자상품을 취급하며 지난해 10월 업계 최단기간 내 누적대출액 3000억원을 돌파했다. 동시에 연체율 0%를 유지하고 있어 성장성과 안정성을 고루 갖췄다는 평가다.


한편 지난해 7월에는 업계 최초로 신세계그룹의 간편결제 플랫폼 SSG페이에 입점해 P2P투자 서비스를 선보이며 투자 채널을 확대해왔다.


이해우 데일리펀딩 대표는 “다양한 고객군을 확보한 엘포인트에 데일리펀딩의 안정적인 투자 상품을 선보이며 소액 간편투자 대중화를 선도하겠다”며 “다양한 서비스와 연계해 투자 채널을 확대하는 동시에 엄격한 상품관리로 건강한 P2P투자 문화가 정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KB국민은행, 대구ㆍ경북지역 ‘코로나19’ 확산 관련 긴급 지원 KB국민은행은 23일 ‘코로나19’관련 감염병 특별 관리지역인 대구ž경북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긴급 지원대책을 마련해 발표했다. 먼저 오는 25일부터 한시적으로 대구ž경북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인터넷ž스타뱅킹ž자동화기기 이용 수수료를 면제한다. 이번 비대면채널 이용 수수료 면제는 ‘코로나19’관련 KB국민은행 대구ž경북지역 고객 대상 금융 편의성 제공과‘코로나19’로 인한 고객 피해 최소화를 위해 실시된다. 대구ž경북지역 KB국민은행 거래 고객은 인터넷뱅킹 및 스타뱅킹 이용 시 수수료가 면제되며, 점내ž외 자동화기기 이용수수료 면제 혜택도 동시에 받을 수 있다. 다만 다른 은행기기를 이용하거나 타행 거래 고객, 브랜드제휴 기기 이용 고객은 제외된다. 또한 대구ž경북지역 소상공인 및 소외계층 지원도 실시한다. 지역사랑상품권 등으로 대구ž경북지역 전통시장에서 1억원 상당의 생필품을 구입하여 침체된 지역상권 활성화에 동참한다. 더불어 구입한 물품은 대구ž경북지역 아동복지관, 지역아동센터 소외 아동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지역주민들이‘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탤 예정이다. 이에 더해 KB국민은행은 긴급 방역을 실시하고 24일부터 제한적으로 영업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