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투게더펀딩, P2P 투자자 보호 특허 출원...기존 대출 방식과 다른 투자자 보호 기술 보유

김항주 대표 "업계 선두로서 인정받는 P2P 금융 선두 업체가 될 것"

URL복사

부동산담보 분야 1위 P2P금융기업 투게더펀딩(투게더앱스)이 ‘온라인 대출 중개 서비스를 위한 플랫폼 시스템’ 특허를 출원했다.



투게더펀딩 관계자는 이번에 출원된 ‘온라인 대출 중개 서비스를 위한 플랫폼 시스템’ 특허에 대해 “대출자와 투자자 간 대출을 중개할 때 투자자를 보호할 수 있는 플랫폼 시스템과 대출 중개 서비스 방법을 투자자에게 제공하는 기술”이라고 5일 밝혔다.


이번 특허 출원으로 투게더펀딩은 앞으로 P2P 상품에 부실이 발생할 경우 제휴 금융 기관이 원리금을 수취하여 투자자에게 보다 안전하게 분배될 수 있도록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투게더펀딩은 앞서 지난해 7월 'P2P 투자 정보 분석 서비스 시스템'과 '신용도평가 장치 시스템' 을 특허출원하는 등 계속해서 투자자와 대출자를 보호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해 왔다. 투게더펀딩 관계자는 “이번 특허 출원으로 총 8건의 특허를 보유하게 됐다”고 밝혔다. 투게더펀딩은 앞으로 P2P 투자와 관련한 특허 4건을 추가로 출원할 계획이다.

 

기존 대출 업무는 대출을 원하는 개인이 은행이나 대부업체 등 전문대출기관에 자신의 신용정보를 제공하고 대출가능조건을 조회한 뒤 대출을 신청해 왔다.


투게더펀딩은 “은행이나 대부업체가 주도하는 기존 대출 방식이 높은 대출이자와 수수료를 포함해 해당기관과의 독점적 계약 관계에 있는 추심업체로부터 대출신청자의 권익 보호을 보호하기 어려운 문제가 있다고 판단해 이번 특허를 출원했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