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혁신성장 청년인재 집중양성 신규과제 최종 선정...'4년간 6300명 양성'

과기정통부, 인공지능, 클라우드 등 4차 산업혁명 주요기술 48개 교육과정 선정

URL복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청년구직자들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21년도 혁신성장청년인재집중양성’ 사업에 신규과정 포함해 총 48개 교육과정을 최종 선정했다.



‘혁신성장청년인재집중양성’ 사업은 소프트웨어 전문 교육기관에서  만 34세 이하 청년 미취업자를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 8대 기술분야(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 블록체인, 드론, AR·VR, 자율주행차, 스마트공장)에 대해 6개월(960시간)간 집중교육을 제공, 산업 현장에 즉시 투입가능한 SW 실무인재의 양성과 취업 연계를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18년도에 추경 사업으로 착수하여 지난 3년간 청년실무인재 4571명을 양성하는 성과를 올렸으며, 올해는 총 1700여명을 교육하는 등 4년간 총 6300명을 양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교육수료생에 대한 취업률은 70.2%(’19년)로, 정부 구직자 직업훈련사업의 평균 취업률(’19년, 49.8%) 대비 높은 수준을 나타내고 있다. 


금년도에 수행할 교육과정(총 48개 과정)은 ‘20년 연차평가 결과를 통해 계속과제로 선정된 40개 교육과정과 ’21년 사업공고를 통해 신규과제로 선정된 8개 교육과정으로 이루어져 있다.

 

계속지원 교육과정은 멀티캠퍼스(인공지능 분야), 한국전파진흥협회(클라우드 분야), 동국대학교 산학협력단(빅데이터 분야) 등에서 제공되는 8대 기술분야 40개 교육과정(23개 교육기관)으로, ’20년 사업운영 실적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21년에도 계속 지원된다. 현재 교육생 모집(1차) 중으로, 4월 말까지 기초 개발역량을 보유한 우수한 교육생을 선발해 나갈 계획이다.

 

신규지원 교육과정은 수강생의 수요가 특히 높았던 4개분야(인공지능, 클라우드, 빅데이터, 블록체인)를 중심으로 선정했다. 올해는 총 27개 교육과정이 공모하여 평균 3.4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으며, 엄정한 평가를 통해 8개 교육과정이 선정됐다.

 

신규과정은 4월 중순부터 교육생을 모집(2차)할 예정이며, 6월 초부터 6개월간 산업맞춤형 실무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교육생 모집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혁신성장청년인재집중양성사업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며, 교육 수강 희망자는 교육기관별 커리큘럼과 장소 등을 확인 후 희망과정을 신청할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