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컴투스, 닥터나우와 사업 협력 “컴투버스에서 비대면 원격의료 서비스 제공한다”

컴투스는 닥터나우와 메타버스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현재 컴투스가 준비 중인 메타버스 플랫폼 ‘컴투버스(Com2Verse)’ 내에 닥터나우의 비대면 원격의료 서비스를 도입하고, 관련 기술 및 콘텐츠 개발을 위해 적극 협업하기로 합의했다.

 

컴투스가 자체개발하고 있는 올인원(All-in-one) 메타버스 플랫폼인 ‘컴투버스’에는 가상 오피스 환경인 ‘오피스 월드’와 쇼핑 및 금융·의료 서비스가 제공되는 ‘커머셜 월드’, 게임, 음악, 영화, 공연 등을 즐길 수 있는 ‘테마파크 월드’, 이용자들의 소통 공간인 ‘커뮤니티 월드’가 구축될 예정이다.


컴투스는 이번 MOU를 기반으로 향후 ‘커머셜 월드’ 내에 닥터나우의 서비스 공간을 마련하고, 이용자들이 가상 세계에서도 쉽고 편리한 의료 케어를 누릴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닥터나우는 국내 1위 원격의료 플랫폼을 운영하는 기업으로, 스마트폰을 활용한 진단, 처방 등의 비대면 진료는 물론 처방 조제약의 배달 등 종합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전국의 270여개의 의료기관과 가맹을 체결해 안전하고 편리한 원격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 19 감염병 환경 속에서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노약자 등 다양한 이용자층에게 인기를 얻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소비자정책 감시단체인 사단법인 컨슈머워치가 주최하는 ‘2021 소비자권익대상’에서 기업부문을 수상하며 서비스의 공익성까지 인정받았다.

 

컴투스는 의료 O2O(Online to Offline)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력과 사업 노하우를 확보하고 있는 닥터나우와 긴밀히 협업해, 이용자들에게는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컴투버스’의 시장 경쟁력은 더욱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한편, 컴투스는 최근 코엑스아쿠아리움, 교보문고 등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실제 현실 속의 즐겁고 유용한 서비스들을 ‘컴투버스’를 통해서도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하고 있다. 향후에도 다양한 산업 분야의 리딩 기업들과 지속적으로 협업하며 독보적인 메타버스 생태계 구축에 나설 방침이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