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T그룹 자회사 브이피, 후후앤컴퍼니 흡수합병 결정

URL복사

신용카드 결제 인증 및 B2B 커머스 서비스를 제공하는 KT그룹의 브이피(대표 김진국가 5월 13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후후앤컴퍼니의 흡수합병을 결정했다.


후후앤컴퍼니는 스팸문자 및 보이스피싱 번호를 차단하는 무료어플 “Who Who” 서비스를 제공하는 kt cs 자회사다. 합병 비율은 1:0으로 합병에 따른 신주 발행은 없으며, 합병기일은 2022년 7월 1일이다.

 

브이피는 합병 이후 후후앤컴퍼니가 보유한 앱 채널을 활용하여 B2C 신사업의 진출 기반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약 800만명의 “Who Who” 어플 이용고객 DB를 활용하면 안전결제 등 구독서비스 가입 채널 확대, 데이터 마케팅 기반의 신규 커머스 등 다양한 영역에서의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것이 브이피측의 설명이다.

 

브이피 김진국 대표이사는 “후후앤컴퍼니는 ‘22년 1분기에 영업이익 5.4억원으로 설립 후 최초로 분기 흑자전환을 달성하며 재무적 안정성을 확보했다”며, 합병을 통해 새로운 시너지를 발굴하는 데 힘쓰는 것은 물론, 후후 서비스 품질도 지속적으로 높여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2000년 6월에 창립한 브이피는 KT그룹 BC카드의 자회사로 지난 20년간 가장 많은 카드 회원이 이용하는 온라인 지불결제 사업을 중심으로, 결제/인증, 라이프케어, e-커머스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통해 고객님들의 편리한 디지털 금융생활에 신뢰와 가치를 드리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