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DL건설, 고양 일산1-2구역 주택재개발사업 시공권 확보...도시정비사업 1조 클럽 달성 ‘청신호’

DL건설은 지난 23일 ‘고양 일산1-2구역 주택재개발사업’의 시공권을 확보했다고 29일 밝혔다. 총 공사비는 약 915억원(VAT 제외)이다.

 


이 사업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일산동 960-16번지 일원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DL건설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하 2층~지상 25층, 아파트 5개동, 총 390세대 및 부대복리시설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공사에는 실 착공일로부터 30개월의 기간이 소요된다.

 

해당 사업 부지는 교통뿐 아니라 교육, 생활편의시설 등 주거 환경이 우수한 곳으로 평가받고 있다.


우선 경의중앙선 일산역 및 탄현역을 도보로 활용 가능하다. 인근에 서해선(대곡소사선) 일산역 연장이 예정됐으며,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A’ 개통 시 대중교통 여건의 추가 개선을 기대할 수 있다. 고양대로에서 고양IC, 북고양(설문)IC를 통해 서울 및 파주 등으로의 차량 이동이 용이하다.

 

또한 부지 500m 이내 △한뫼초등학교 △일산중학교 △일산고등학교가 자리 잡아 도보로 통학이 가능하며 인근 아파트 단지 및 탄현역 주변 상업밀집지역에 학원이 다수 분포했다. 이외에도 △고양시립 일산도서관 △한뫼공원 △중산공원 등 다양한 생활편의시설이 위치하고 있다.

 

이번 사업을 포함해 올해 DL건설은 도시정비사업에서 시공권 확보를 포함해 총 9327억원의 규모의 신규 수주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를 통해 하반기 내에 도시정비사업에서 ‘수주 1조 클럽’을 무난하게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DL건설은 전망하고 있다.

 

앞서 DL건설은 ‘부산 광안373BL 가로주택정비사업(1641억원)’을 시작으로 △부산 한독아파트 소규모재건축(659억원) △전주 금암동 708-3번지일원 가로주택정비사업(729억원) △서울 면목동 194번지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482억원) △서울 종암동 112번지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621억원) △부산 명장동 29-27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705억원) △서울 중화역2-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642억원) △부산 구서동(금화,산호,삼산) 소규모재건축 정비사업(765억원) △부산 수안동 반도보라맨션 소규모재건축(815억원) △서울 중화역2-2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710억원) △서울 석관1-7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643억원) 등에서 시공권을 확보한 바 있다.

 

DL건설 관계자는 “’e편한세상’이라는 브랜드와 장기간 쌓아 올린 주택 분야에서의 역량을 바탕으로 이달까지 도시정비사업에서 괄목할 만한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빠른 시간 내에서 도시정비사업 수주 1조원 달성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도시정비사업을 필두로 올 하반기 연 매출 2조원, 수주 3조원 실적 달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덧붙였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