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 위챗(WeChat)과의 제휴로 모바일 지점 '하나 위챗 샤오청쉬' 오픈

중국 최대 모바일 메신저 ‘위챗’ 플랫폼에 비대면 금융 채널 입점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중국 최대의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 ‘위챗(WeChat, 微信·Wēixìn)’ 플랫폼에 비대면 모바일 지점 '하나 위챗 샤오청쉬'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의 ‘위챗’ 내 모바일 지점 오픈은 지난 3월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취임 직후 아시아 최고 금융그룹으로의 도약을 위해 제시한 3대 전략 중 ‘디지털 금융 혁신’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이를 통해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중국 ‘텐센트 그룹’이 운영하는 모바일 메신저 앱‘위챗’을 통해 전세계 10억명이 넘는 중국인 손님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금융상품을 판매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위챗’ 플랫폼 내「하나 위챗 샤오청쉬」를 방문하는 전세계 중국인 손님들은 중국 현지의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도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의 정기예금 등 다양한 예금상품의 비대면 가입이 가능해졌다.

 

스마트폰을 통해 「하나 위챗 샤오청쉬」를 이용하는 방법 역시 간단하다. ‘위챗’ 메인 화면에서 중국어로 ‘韩亚(하나) 또는 ’韩亚银行(하나은행)’ 등 검색어를 직접 입력하거나, '위챗‘ 내 관련 콘텐츠를 클릭해 「하나 위챗 샤오청쉬」를 쉽게 찾아낼 수 있다.

 

이종승 하나은행 글로벌그룹 부행장은 “이번 모바일 지점 오픈을 통해 시공간의 제약 없이 ‘위챗’을 사용하는 전세계 중국인 손님들과 언제 어디서든 만날 수 있게 됐다”며,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의 디지털 혁신 진출 사례들을 발판삼아 앞으로도 국내외 플랫폼 기업들과 협력하며 글로벌 뱅킹에서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 중국유한공사는 ‘알리바바’, ‘바이두’, ‘씨트립’ 등 중국 대표 ICT 플랫폼과의 제휴를 통해 비대면 소액 모바일 대출을 출시, 이를 기반으로 지난 4월 개인대출 100억 위엔을 달성했다. 또한, ‘알리바바’와의 제휴를 통한 모바일 채널 운영 및 모바일 해외송금 서비스 제공 등 중국 현지에서도 국경을 넘나드는 디지털 금융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