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우리은행, 신용보증기금과 ‘소상공인 공동 컨설팅 업무협약’ 체결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지난 9일 신용보증기금과 소상공인의 안정적인 경영 지원을 위한‘소상공인 공동 컨설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맞춤형 공동 컨설팅을 제공해 이들의 경영정상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공동 컨설팅 대상은 신용보증기금에서 진행하는‘소상공인 성공드림 컨설팅’을 신청한 기업 중 우리은행이 제공하는 추가 컨설팅을 희망하는 기업이다. 추가 컨설팅은 △경영 △재무 △세무 △창업 분야로 구성되며, 우리은행의 각 분야별 전문 컨설턴트들이 방문 또는 비대면 방식으로 기업의 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재무 개선·세무 자문 등 전반에 걸쳐 컨설팅을 제공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신용보증기금과 함께 경영애로를 겪는 자영업자들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전문적인 컨설팅을 제공하게 되었다”며, “소상공인의 성공적인 안착과 경영 정상화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