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통신 4사-고용부·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 차량 공동 캠페인 발대식

통신4사 안전보건협의체 통해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방안 등 공유

LG유플러스와 SKT, SKB, KT 등 통신4사는 고용노동부 안전보건공단과 함께 ‘통신4사 고용노동부 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 차량 공동캠페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통신4사가 대국민 안전보건 의식 향상을 위해 업무용 차량 총 3,500대에 캠페인 핵심 메시지를 부착하여 운행하는 형태로 전개되며 12월부터 6개월 이상 지속할 예정이다.

통신4사는 올해 초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을 계기로 통신업 차원의 안전보건 수준을 높이기 위해 각 기업의 최고안전한경책임자(CSEO)와 안전보건 부서장이 참여하고 안전보건 동향, 신기술, 사고사례 및 협력사 안전보건 상생방안 등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통신 4사 안전보건협의체’를 자율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이 협의체에서의 아이디어로부터 시작됐다.

류경희 고용노동부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중대재해의 획기적 감축은 범국가적인 안전문화 정착을 통해 안전을 ‘당연한 가치’로 인식할 때 비로소 가능하다.”라고 강조하면서, “이번 캠페인은 통신업 종사자의 산재 예방은 물론, 대국민 안전의식 개선을 위해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진 것에 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 이와 같은 업종별 대표기업들의 기업의 자발적인 산재예방 활동이 확산될 수 있도록 정부도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통신 4사는 “안전보건협의체를 통해 스마트 안전 솔루션 등 산업재해 예방책을 함께 고도화하고, 근로자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속 협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