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NH-Amundi자산운용, 하나로 TDF 순자산 3000억 돌파

NH-Amundi자산운용은 하나로 TDF 시리즈 순자산이 3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신한펀드파트너스에 따르면 지난 달 31일 기준 하나로 TDF 전체 시리즈 순자산은 3045억 원이다. 올해 초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가파른 순자산 증가는 우수한 수익률 덕분이다. 신한펀드파트너스에 따르면 지난 달 31일 기준 하나로TDF 2045의 설정 후 수익률은 57.30%에 달한다. 하나로TDF 2040 설정 후 수익률은 54.51%, 하나로TDF 2035 설정 후 수익률은 47.68%로 우수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

수탁고의 꾸준한 증가도 돋보인다. 하나로TDF 전체 시리즈 수탁고는 지난 달 31일 기준 2197억 원이다. 올해에만 1000억이 넘는 자금이 유입됐다.

하나로 TDF는 1994년 세계 최초로 TDF를 출시한 올스프링자산운용(옛 웰스파고자산운용)의 자문을 받아 운용 중이다. 올스프링의 TDF 운용 노하우 중 핵심인 원금손실 방어 전략과 리스크 관리 방법을 도입했다.

Eddie Cheng 올스프링 글로벌 포트폴리오 관리 총괄은 “올스프링은 20년 동안 축적한 최적의 TDF 설계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며 “하나로TDF가 투자 목표에 안정적으로 도달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운용 자문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진희 NH-Amundi자산운용 글로벌투자부문장은 “하나로TDF를 운용하며 글로벌 금융 시장에 영향을 주는 변수들을 예의주시해 시장 변화에 대응해나가고 있다”며 “올스프링과 협업을 통해 시장대비 초과수익 추구와 위험관리도 함께 진행하며 운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