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DGB자산운용, 글로벌 리츠∙인프라∙미국채 ETF 투자...‘글로벌 리얼인컴 펀드’ 출시

DGB자산운용은 글로벌 리츠(REITs), 인프라 그리고 미국채 상장지수펀드(ETF)에 투자해 인컴수익과 자본차익을 추구하는 ‘DGB 똑똑 글로벌 리얼인컴 펀드’를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초 종합자산운용사로 전환 한 DGB자산운용은 해외 투자상품 개발을 위해 글로벌솔루션팀을 신설했다. 이후 국내외 유수의 증권사 및 자산운용사에서 다양한 해외자산 운용과 리서치 경험을 보유한 베테랑 인력들을 영입하여 조직을 구성했다.


‘DGB 똑똑 글로벌 리얼인컴 펀드’는 글로벌솔루션팀 신설 후 처음 출시하는 펀드로서 주로 미국시장에 상장되어 있는 뱅가드, 블랙록, 노던트러스트 등 대형 해외자산운용사의 ETF 중에서 투자매력도와 시장유동성이 검증된 6~7개 정도의 ETF에 투자할 예정이다.


또한 DGB자산운용에서 자체 개발한 DGB경기사이클 모델을 활용하여 경기국면 변화를 사전적으로 분석하고 투자자산의 비중을 조절한다. 경기상승 초기, 중기, 말기 그리고 경기침체기로 구분하고 각 경기국면에 따라 안전자산인 미국채와 수익추구자산인 리츠, 인프라 ETF의 비중을 조절하여 운용한다.


초기 포트폴리오 구성은 코로나19 이후 경기 상황을 반영하여 미국채 ETF 비중을 50% 수준으로 구성하고 리츠와 인프라 ETF의 비중을 축소시킨 안정형 포트폴리오로 운용할 예정이며, 향후 시장상황 변화에 따라 리츠와 인프라 ETF 비중을 확대할 예정이다.


DGB자산운용에서는 코로나19 이후 투자자산에서 발생하는 배당수익이 하락하더라도 저금리 상황이 지속되는 한 실물자산의 가격 반등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DGB 똑똑 글로벌 리얼인컴 펀드는 환율변화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투자손실위험을 없애기 위하여 환헤지 상품으로만 출시되며 하이투자증권을 통해 가입이 가능하다.


DGB자산운용 관계자는 “DGB 똑똑 글로벌 리얼인컴 펀드를 시작으로 향후 해외 부동산, 인프라 등 해외 대체투자 자산 군에 대한 상품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