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10만좌 돌파 ‘BC 컬리카드’, 수도권 3040 여성에 인기

리카드 첫 결제 시 3만원 즉시 할인, 2만원 쿠폰팩, 3만원 추가 적립금 제공

BC카드(대표이사 사장 최원석)와 리테일 테크 기업 컬리(대표이사 김슬아)가 협업한 ‘컬리카드’가 3040 여심을 사로잡은 것으로 나타났다. 


2023년 4월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PLCC)로 출시된 컬리카드는 최근 누적 발급좌수가 10만좌를 돌파했다. 발급 좌수가 증가하면서 카드 이용액도 최초 출시월 대비 월 평균 20% 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전체 발급고객 중 여성이 81%를 차지했으며 연령대는 3040세대가 55%로 비중이 가장 높았다. 거주지는 서울, 경기도 등 수도권 거주자가 67% 가장 많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주요 사용처는 인터넷 쇼핑몰 포함 온라인 결제 비율이 약 46%를 차지했고 이어 음식점, 병원, 백화점, 마트 등 순으로 높았다. 단순히 컬리 이용 외 일상 영역 결제에도 사용되고 있었으며 이는 컬리카드의 혜택과 사용 편의성 장점이 충분히 반영된 것으로 볼 수 있다.

컬리카드의 우수한 혜택도 고객에게 사랑받는 이유다. 컬리 내 결제 시 결제 금액의 최대 12% 적립금을 쌓을 수 있다. 먼저 기본 5% 혜택은 전월 실적에 따라 ▲1만5000원(30만원) ▲2만원(50만원) ▲4만원(100만원) 적립금이 제공되며 컬리 멤버스 등급에 따라 최대 7% 추가 적립금이 제공된다.

컬리 외 국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 이용 시에도 전월 실적 조건 없이 각각 1%(국내), 2%(해외) 컬리 적립금을 무제한으로 쌓아주는 혜택도 담겨있다. 연회비는 혜택 대비 국내(BC), 해외(AMEX) 1만2000원으로 저렴하다.

BC카드는 ‘컬리카드’ 출시 1주년을 맞이해 컬리카드 첫 결제 고객 대상으로 ▲3만원 즉시 할인(3만1000원 이상 결제) ▲2만원 할인 쿠폰팩 등 기본 혜택 제공은 물론 30일까지 ▲ 해외 이용 3만원 추가 적립금(20만원 이상 결제)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포토이슈



배너